LP 레코드를 즐기는 새로운 방식

바이닐 레코드는 최신 디지털 포맷과 비교했을 때 더욱 몰입감 있는 청취 경험을 선사합니다. 이는 데이터 손실이 없고 작곡가가 의도한 대로 음악이 재생되기 때문에 음질이 뛰어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그 독특한 사운드와 따뜻한 음색이 오디오 애호가들을 다른 세계로 순간이동시킨다는 사실을 누가 부인할 수 있을까요?

일부 프리미엄 헤드폰은 하이엔드 장비와 함께 사용하면 바이닐 음질에 근접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한 컨셉 아티스트는 두 가지 오디오의 유사점을 하나의 기기로 융합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바로 아날로그 오디오의 독특한 느낌을 귀에 전달하는 심포니 헤드폰입니다. 물론 몰입감 넘치는 사운드 전달로 전체 경험과 조화를 이루며, 언젠가 실제 헤드폰으로 출시되기를 고대하고 있습니다.

디자이너: 프제미스와프 볼니키

이 특별한 사용자 인터랙션은 현대 기술과 레코드판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매력을 결합합니다. 각 캔의 바깥쪽에는 음악을 제어할 수 있는 미니 레코드판이 있습니다. 레코드를 돌리면 노래가 앞으로 또는 뒤로 감기고, 바늘의 미세한 움직임으로 현재 재생 중인 트랙을 전환할 수 있습니다. 플레이어 바늘로 재생 톤도 조절할 수 있어 정말 멋집니다.

이 현대적인 헤드폰 디자인은 바이닐 플레이어의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요소와 가장 극적으로 융합되어 있습니다. 이 디자인의 고급스럽고 프리미엄한 외관에 대해 불평할 필요는 없습니다. 디자이너는 오디오 애호가 중심의 매력을 위해 브러시드 스테인리스 스틸을 선택했으며, 각 헤드 컵의 길쭉한 바는 컨셉 하이퍼카를 연상시킵니다. 투명 유리 소재를 사용하여 이 멋진 헤드폰의 매력을 더했습니다. Nothing이 다음 헤드폰을 만들 때 영감을 받을 만한 제품입니다. 그렇다면이 캔이 모든 관심을 끌만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하십니까?

이 스토리의 원문은 Yanko Design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스토리 공유하기
공유 URL
이전 글

람보르기니의 스피드, 바볼랏의 정밀함!

다음 글

작은 공간, 큰 가능성!

Read next